음반시장은 불황이다? 제발 단편적인 음반 시장만 보고 말하지 마세요 나는


불법 다운로드 역발상과 마케팅관점이 필요할때(다음 아고라)


매일 뉴스에는 음반시장 불황이라고 떠들어 대고 있습니다.

가수들도 음반시장이 많이 죽어다고들 하죠. 그 원인은 불법 MP3라고 합니다.

그리고 그 잘못은 왜 MP3를 다운 받아 듣는 사람들에게만 뒤집어 씌울까요?

요즘 몇몇 뉴스만 봐도 음반시장은 이미 CD에서 MP3로 넘어 왔다는 것을 알 수 있습니다.

예전의 CD매출액이 이제는 MP3파일의 매출액으로 완전 대체 되었죠. 

하지만 가수들이나 그쪽 관계자들은 CD음반의 반매량을 거들먹거리면서

우리나라 음반시장은 이제 끝이 다고들 합니다.

그들이 MP3시장을 인정하지 않는것은 CD에 비해 돈이 안되기 때문이라는 구요.

그런 불만의 화살을 전부 MP3를 다운받아 듣고 있는 사람들에게 날려 보내고 있습다. 

제 생각엔 변화를 두려워하는것 같습니다.

한국의 음반시장이 살려면 MP3를 다운받는 사람들의 의식의 변화가 아니라 

지금에 안주하려는 음반업계의 의식의 변화가 더 절실히 필요합니다.
 
MP3를 다운받는 사람들을 비난하는 에너지로

기술의 변화와 시장의 변화를 깨닳고

그 변화에 좀더 효율적으로 적응할수 있는 방법은 생각해보는것이 현명한것 같습니다.

변화된 MP3시장을 잘만 활용한다면 이전보다 더 많은 이익을 낼 수 있을 가능성이 충분이 있다고 봅니다.

덧글

댓글 입력 영역